UPDATED. 2022-01-19 21:54 (수)
박정현 부여군수 광복회 민족정기상 수상
박정현 부여군수 광복회 민족정기상 수상
  • e부여신문
  • 승인 2021.11.27 20:4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 김원웅 광복회장 부여군 방문, 규암면 합송2리 애국지사 마을 표지석 제막식 참석

광복회(회장 김원웅)는 지난 23일 독립유공자 예우 및 보훈문화 확산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한 공로를 인정하여 박정현 부여군수에게 민족정기상을 수여했다고 밝혔다.

광복회는 △2019년부터 전국 최초로 추진한 애국지사 마을표지석 설치 △역사 속 숨은 독립운동가 발굴 △애국지사 임병직 박사 기념관 건립(2022년 준공 예정) △애국지사 추모각 건립(2022년 준공 예정) △홍주의병 지티봉기 기념비 건립 △보훈명예수당 인상 등의 다양한 보훈문화 확산 정책을 추진한 공로를 인정하여 박정현 군수에게 민족정기상을 수여했다.

광복회 ‘민족정기상’은 독립정신을 기리고, 독립유공자 지원을 강화하여 자라나는 세대의 애국심을 높이는 데 기여하는 등 민족정기 선양에 앞장서는 지자체장에게 수여하는 상이다.

김원웅 광복회장은 지난 4월 부여군에서 4・19혁명 기념일을 맞아 특별강연과 시상을 하고자 하였으나, 코로나19 대규모 확산으로 취소되었고, 이달 23일 부여군청을 방문하여 수여하였다.

김 회장은 규암면 합송2리 이창호, 김형제 애국지사의 마을표지석 제막식에 참석하여 “부여군은 전국 256개 지자체 중에서 독립운동 정신을 되살리고 애국지사의 유지를 받들어 민족정기를 바로 세우는 가장 모범이 되는 곳으로 광복회에서 가장 큰 상을 수여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”면서 “이렇게 뜻깊고 큰 행사에 참석하게 되어 영광이다”라고 말했다.

박정현 군수는 “민선7기에 들어서면서 독립운동 애국지사의 혼과 정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